피해 제보 전에 읽어주세요
  • 신속한 민원처리를 위해 제보자 성명과 연락처를 꼭 기입하시기 바랍니다.
  • 우먼컨슈머는 소비자 제보가 접수되면 해당 업체나 기관 등에 해결을 촉구합니다.
  • 기자를 배정해 취재를 진행합니다. 피해내용을 구체적으로 적거나, 모바일 등으로 사진, 동영상을 메일(womancs@womacs.co.kr)로 보내면 신속한 해결에 도움이 됩니다.
  • 인터넷을 이용하기 힘든 소비자는 전화 02-553-8114로 제보하셔도 됩니다.
  • 제보 시 확실하지 않은 사항이나 단순히 타인의 명예훼손을 야기할 수 있는 내용은 응대가 어려울 수 있습니다.
고발분야를 선택, 버튼을 누르면 글쓰기창이 나타납니다.
유통물류
네이*쇼핑 과도한 반품배송비 청구
 해봉이 
 2018-12-19 13:28:40  |   조회: 273
첨부이미지
네이버쇼핑에서 수영복을 주문후 2주가 되도록 배송 지연되어 휴가때 못입게되어 반품을 했습니다.
기다려도 연락이 없어 연락 시도결과 물건을 못받았다며 송장을 달라고 해서 어렵게 찾아서 송장 내역을 보냈습니다.

그게 11월 1일 이네요. 그뒤로 또 깜깜 무소식이길래 네이버쇼핑 고객센터에 확인하니
본인들은 배송정보등 간단한 진행내용만 확인할뿐이라고 소비자보호원에 고발하란식이더라구요.

아무리 판매자가 개인이라지만 그래도 회사 이름걸고 하는건데 너무 무책임 하네요
게다가 판매자는 2만원짜리 수영복의 반품배송비를 1만원으로 책정했네요.

판매자측 페이지에 반품배송비 6천원에 해외배송이면 추가된다며, 명확한 부과 기준도 없이 마치 부르는게 가격인듯한 뉘앙스네요.
배송이 지연된것도 구매자가 반품배송비 부담을 해야하나요?? 좀 너무 어이가없어서 소비자 제보을 합니다.

그리고 그쪽에서 왜 물건을 못받았다고 우겼는지도 이해가 안되요. 송장 조회하면 다 나오는데요
과도한 반품 배송비 청구를 제보합니다. 도저히 그냥 넘길수가 없네요
2018-12-19 13:28:40
203.251.169.3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먼컨슈머 2018-12-19 15:53:39
판매페이지에 해외배송에 대한 고지가 있을 경우 소비자께서 택배비를 부담할 수 있다는 점 이해 바랍니다.
고지가 없을 경우라 하더라도 해외배송의 경우 배송기간을 최대 4주로 보고 있습니다.
다만 소비자께서 우먼컨슈머측에 알린 바 같이 상품 배송 후 바로 반품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판매처에서 상품 송장을 확인하지 않고 약 한달이 지나서야 배송비 부과를 알린 점 등에 대해서는 소비자와 판매처간 배송비 협의를 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네이버쇼핑 측에서도 소비자 배송비 관련 수긍이 어렵다면 협의 후 내용을 진행할 수 있다고 알려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