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9 18:00 (금)
바디프랜드, 안마의자 부문 ‘국가브랜드 대상’ 수상
  • 박우선 기자
  • 승인 2020.05.22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박우선 기자] 바디프랜드는 ‘2020 국가브랜드 대상(National Brands Awards)’에서 안마의자 부문 1위에 올랐다고 22일 밝혔다. 

올해로 11회를 맞은 국가브랜드 대상은 국가의 자산으로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브랜드를 선정하는 권위 있는 상이다. 사전 기초조사 및 소비자 설문조사, 전문가 최종심사를 바탕으로 산출되는 국가브랜드 경쟁력지수(National Brand Competitiveness Index, NCI)에 따라 국내의 산업, 도시, 농·식품, 문화를 대표하는 부문별 최고의 브랜드에 수여된다.

바디프랜드는 기술과 디자인, 품질, 서비스, 고객만족 등 다섯 가지 분야에서 경쟁사가 추격할 수 없을 정도의 격차를 만든다는 ‘오감 초격차(超格差)’ 경영을 펼치며 수상했다. 기술연구소·디자인연구소·메디컬R&D센터까지 3대 연구개발(R&D) 조직을 중심으로 헬스케어 기술과 디자인 경쟁력을 한 단계 격상시켰다는 평가를 받았다.

업계 최초로 정형외과, 신경외과, 내과, 정신과, 치과, 한방재활의학과 등 각 분야별 전문의와 의공학자가 포진한 ‘메디컬 R&D센터’를 설립, 질병의 진단과 치료를 넘어, 아프기 전에 라이프스타일의 관리로 건강수명을 늘려나가는 ‘건강수명 10년연장 프로젝트’로 의학의 패러다임을 바꾸고 있다는 점이 이번 수상의 주요한 요인으로 꼽혔다.

메디컬R&D센터는 안마의자의 의학적 효과, 효능을 임상시험을 통해 입증해가는 동시에 ‘브레인마사지’, ‘멘탈마사지’ 등 세상에 없던 신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인 ‘레드 닷(Red Dot)’과 ‘iF’ 등에서 연이어 수상 소식을 알리며 디자인 역량도 검증 받았다. 업계에서 가장 긴 5년 무상 A/S 기간은 품질과 서비스에 대한 자신감이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국가의 자산이자 국가 대표 브랜드로 인정받은 데 머물지 않고 K헬스케어의 첨병으로 대한민국의 미래 산업을 이끌고 인류의 건강수명 10년 연장을 실현하기 위해 더 정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