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3 07:10 (금)
서울 ‘여성안심보안관’ 서비스, 잠시만 안녕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20.03.02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위기경보 ‘심각’에 예방 조치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서울시는 여성안심보안관 서비스를 일시중단한다고 밝혔다. 확진자가 줄거나 대응단계 조정이 있을 경우 서비스는 재개될 예정이다. 

서울 여성안심보안관이 공중화장실에 불법카메라 설치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서울 여성안심보안관이 공중화장실에 불법카메라 설치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서비스 중단 기간, 시민들은 ‘안심이 앱’을 활용하면 된다. 25개 자치구별로 운영하는 통합관제센터가 컨트롤타워가 돼 서울 전역에 설치된 약 4만대 CCTV와 스마트폰 앱을 연계해 위험상황을 24시간 실시간 모니터링해준다. 모니터링 외에도 코로나19 서울 확진자 이동경로, 예방수칙, 클린존(방역안심시설), 선별진료소 등의 정보를 제공한다. 

시민은 안드로이드 플레이스토어 또는 원스토어나 아이폰 앱스토어에서 ‘서울시 안심이’를 검색해 내려받으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