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18:19 (금)
훈제연어 제품 6개 '식중독균' 검출...회수
  • 김정수 기자
  • 승인 2020.07.30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정수 기자] 시판 중인 훈제연어 6개 제품에서 식중독균이 검출돼 식약처는 제품을 판매중단 및 회수 조치한다고 30일 밝혔다.

식약처에 따르면 서울시가 수거, 검사한 결과 식품제조·가공업체 동원산업㈜부산공장(부산 서구), ㈜선도씨푸드(인천 계양구), ㈜영피쉬(대구 서구)가 제조 판매한 훈제연어 6개 제품(기타수산물가공품)에서 식중독균인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됐다.
 

회수 대상 제품(제공=식약처)
회수 대상 제품(제공=식약처)

동원사업(주)부산공장이 제조한 ‘동원 훈제연어 로즈마리’(유통기한 2022.6.9.), ‘로즈마리&페퍼 훈제연어 슬라이스’(유통기한 2022.6.21.) 등 2개 제품과 ㈜선도씨푸드의 ‘유진 더 건강한 훈제연어 샐러드용’(유통기한 2021.7.13.) 제품을 포함해, ㈜영피쉬가 제조한 ‘훈제연어 슬라이스 오리지널’(유통기한 2021.6.2.), ‘훈제연어 슬라이스 스파이스’(유통기한 2021.2.24.), ‘훈제연어 슬라이스 허브’(유통기한 2021.3.17.) 등 3개 제품 중 하나라도 구입한 소비자가 있다면 판매 또는 구입처 반품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