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1 21:21 (토)
삼성전자, 소비자 선택폭 넓힌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QLED TV 출시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20.06.28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Q67 시리즈 43형~85형으로 사이즈 다양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사업’ 대상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삼성전자는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받은 QLED TV를 28일 출시했다.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받은 QLED TV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받은 QLED TV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 삼성전자)

이 제품은 QT67 시리즈로 43·50·55·65·75·85형 6개 모델을 새롭게 선보여 소비자 선택폭을 넓혔다.

삼성전자는 국내에 기존 크리스탈 UHD TV에 이어, QLED TV로는 처음으로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제품을 내놓게 됐다.

이 제품은 100% 컬러 볼륨으로 색재현력이 뛰어난 QLED 디스플레이와 HDR 영상을 생동감 있게 보여주는 퀀텀 HDR이 적용됐다. 

제품 출고가는 사이즈에 따라 99만원~549만원으로 형성됐다.

신제품 QLED TV는 한국 에너지관리공단이 시행하는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사업’ 대상 품목이다. 소비자는 개인별 최대 30만원 한도에서 구매 금액의 10%를 환급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는 9월말까지 55형 이상 크기의 1등급 QLED 모델을 구입하는 소비자에게 30만원 상당의 혜택을 제공한다. 환급금을 포함하면 최대 60만원의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추종석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삼성 TV는 최근 에코 패키지 출시, 시력보호 안전등급 인증 등 화질 외에도 소비자에게 의미있는 가치를 전달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며 "이번에 출시하는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QLED TV로 에너지 절감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