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6 20:16 (목)
임금근로자 30%, 월급 200만원 못 받아
  • 박우선 기자
  • 승인 2019.10.22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박우선 기자] 직장인 3명 중 1명의 월급은 200만원이 안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사와 관계없음
기사와 관계없음

통계청이 22일 발표한 '2019년 상반기 지역별고용조사 취업자의 산업 및 직업별 특성'에 따르면 올해 4월 기준 전체 취업자 중 임금근로자 2030만1000명 중 월 평균 임금이 100만원 미만인 경우는 9.7%, 100만원에서 200만원 미만은 24.3%로 나타났다. 

200만원에서 300만원 미만은 31.0%, 300만원에서 400만원 미만은 16.9%, 400만원 이상은 18.0%였다. 

전년 동기 대비 100만원 미만 임금근로자 비중은 0.1%p, 100만원에서 200만원 미만은 4.2%p 줄었다. 

100만원 미만 비율이 가장 높은 산업은 농림어업으로 30.8%나 됐다. 숙박 및 음식점업(28.0%),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21.6%)은 뒤를 이었다. 

월소득 100만원에서 200만원 비율이 높은 산업은 사업시설관리·사업지원 및 임대서비스업(41.7%), 숙박 및 음식점업(38.4%), 농림어업(38.0%) 등이 뒤따랐다. 200만~300만원 미만은 건설업(37.1%), 운수 및 창고업(37.1%), 사업시설관리·사업지원 및 임대서비스업(35.5%)로 나타났다. 

월 소득 400만원 이상은 금융 및 보험업(38.8%)과 전문·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38.8%)이었다. 

올해 상반기 취업자를 232개 산업 소분류별로 구분했을 때 음식점업은 172만7000명(6.4%), 작물재배업이 122만5000명(4.5%), 비거주복지시설운영업이 98만7000명(3.7%) 순으로 많았다.

특히 15세~29세 상당 수(55만6000명)는 음식점 및 주점업에 취업한 것으로 나타났다. 30~49세는 교육서비스업(103만8000명), 50세 이상은 농업(117만1000명)에서 취업자가 많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