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기술보증기금, ‘일자리창출·혁신성장 플랫폼 구축’ 협약
  • 박문 기자
  • 승인 2018.02.12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박문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12일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규옥)과 ‘일자리창출과 혁신성장 지원 플랫폼 구축을 위한 기술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일자리 창출 효과가 높은 우수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강화하는 등 혁신성장 기술금융지원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고용실적이 우수한 기업,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한 기업, 경력단절여성·장애인·특성화(마이스터)고 졸업자 채용 기업, 사회적기업 등의 일자리창출 기업과 R&D기업, 신성장산업 영위기업, 스마크공장 참여기업, 기보의 벤처 CAMP, TIPS 참여기업, 우수아이디어 창업기업, 기후기술기업 등 혁신성장 기업이다.

KB국민은행은 기술보증기금에 130억 원을 특별출연해 약 8,500억 원의 보증 한도를 공급하고 이를 통해 발급된 보증서를 담보로 총 9,200억 원의 대출을 지원한다.

특별출연으로 담보력과 신용도가 부족한 창업 후 7년 이내 창업기업은 보증비율 100%의 보증서가 발급되어 낮은 금리로 대출을 지원한다. 그 외 기업은 보증서를 발급 받을 때 납부하는 보증료의 0.2%를 3년간 지원하여 기업의 금융비용을 절감해준다.

기술보증기금 또한 대상기업에 대해 창업 후 7년이내 기업에게는 5년간, 그 외 기업에 대해서는 3년간 0.2%p의 보증료를 차감하여 적용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앞으로 KB국민은행은 기술혁신을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 및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혁신성장기업 지원을 강화하여 혁신성장기업의 금융지원 플랫폼이 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