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인체표준정보 담은 국민마크 'Size Korea' 시범 보급
  • 장은재 기자
  • 승인 2018.01.17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장은재 기자] 한국인 몸에 맞춘 국민 마크 'Size Korea'가 시범 보급된다.

'Size Korea'는 한국인이 사용하기 편리한 제품 및 생활공간 설계를 위해 인체표준정보를 측정하여 보급하는 사업이다.

한국인 인체치수표준정보를 활용하여 생산한 제품에 사이즈코리아(Size Korea) 마크를 표시·광고할 수 있도록 하는 시범사업 협약식이 1월17일 오후 쉐라톤 서울 팔래스호텔에서 열렸다.

Size Korea 마크와 5개 시범사업 5개 업체로고.(국가기술표준원 제공)
Size Korea 마크와 5개 시범사업 5개 업체로고.(국가기술표준원 제공)

국가기술표준원(원장 허남용)은 40여 년간 축적된 사이즈코리아의 인체치수 데이터를 활용하여 생산한 제품에 사이즈코리아 마크를 사용할 수 있도록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시범사업 5개 업체 대표가 참여했으며, 협약서에는 시범사업 기간 중에 발생할 수 있는 사이즈코리아(Size Korea) 마크의 표시·광고로 인한 오·남용 방지 등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기본적인 내용이 담겼다.

5개 협약업체는 ㈜에프알제이(성창식), 지에스지엠㈜(이근승), 케이투코리아㈜(정영훈), ㈜파트라(한상국), ㈜휴테크산업(주성진)이다.

그간 몇몇 업체에서는 사이즈코리아 데이터를 활용한 제품에 마크를 활용할 수 있도록 요청해 왔으며, 이에 국가기술표준원은 공정하고 성공적인 시범사업을 위해 사업공고 및 설명회, 평가위원회를 거쳐 의류·가구 등 분야별 대표성이 있는 5개 기업을 선정했다.

5개 시범업체 주요 현황
①㈜에프알제이, 1998년 설립, 품목(청바지), 매장(105개)
②지에스지엠㈜, 2000년 설립, 품목(의류),매장(252개)
③케이투코리아㈜, 1972년 설립, 품목(등산화), 매장(315개)
④㈜파트라, 1985년 설립, 품목(가구의자),매장(128개)
⑤㈜휴테크산업, 2011년 설립, 품목(안마의자), 매장( 30개)

특히, 이번 사업은 '규제' 성격의 인증사업이 아닌, '권장' 사업으로써, 6개월간의 시범사업 종료 후 본(本)사업 시행 시 자동차·헬스케어 등으로 분야를 확장하여 내수시장에서 가장 사랑받는 '국민마크'로의 사이즈코리아 홍보 및 활성화를 도모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