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07:13 (금)
한샘, “여성이 일하기 좋은 회사 만들겠다”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17.11.22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기명 핫라인 신설·임산부 직원 배려·회식문화 변경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한샘이 22일 “여성이 가장 일하기 좋은 회사를 만들겠다”밝혔다.

지난 달 신입직원 성폭행 사건이 조명된 후 여론의 뭇매를 맞던 한샘은 11월 8일 대표이사 직속 기업문화실을 신설하고 성평등·사내 폭언 중대 위반자에 대한 엄중 징계, 회의·업무지시 문화 개선을 하겠다고 발표했다.

시행과제는 임직원 제언, 고충접수를 위한 무기명 핫라인 등의 내용이 포함돼있으며 외부자문단과 임직원의 의견일 안팎으로 수렴돼 결정됐다.

한샘은 임신기 정규 근무시간을 7시간을 줄이고 주말 근무와 시간외 근로를 금지하는 등 임산부 직원들을 배려한 제도를 즉시 시행한다. 또 육아휴직법률상 규정된 1년 휴직 외 추가 1년을 사용할 수 있는 회사 자체 제도도 신설했다.

이주 예정인 상암사옥에는 수유실, 안마의자 등 여직원 휴게실을 대폭 확장하고, 어린이집도 이전보다 규모를 확대해 많은 직원들이 혜택을 받게 할 방침이다.

직원들이 자기계발과 가정생활에 충실하도록 근무시간 혁신안도 마련했다.
정규 근무시간 외 회의나 야근을 원칙적으로 금지하고 회식은 1차만 21시 이전에 종료하게 하는 등 회식문화도 바꾼다. 영업사원의 현장 활동을 지원하는 한편, 자긍심 제고를 위한 제도도 개선한다. 이외에도 직군별 근무조건 등 인사제도에 대한 후속 조치를 준비하고 있다.

한샘 최양하 대표이사 회장은 “구성원 서로가 상호 존중하는 회사를 만들기 위해 임직원 모두 노력할 것”이라며 “우리 사회에 귀감이 될 수 있는 새로운 기업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