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산 ‘마늘쫑’ 잔류농약 기준초과 검출...회수 조치
  • 장은재 기자
  • 승인 2017.09.14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장은재 기자] 중국산 수입 ‘마늘쫑’에서 잔류농약이 기준초과 검출돼 회수 조치 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수입식품업체 진성인덱스트리(주)(경기 평택시 소재)가 수입·판매한 중국산 ‘마늘쫑’에서 잔류농약(이프로디온) 기준(0.1mg/kg)이 초과 검출(0.6mg/kg) 되어 해당 제품을 회수-폐기 조치한다고 밝혔다.

▲ 진성인덱스트리(주)(경기 평택시 소재)가 수입·판매한 중국산 ‘마늘쫑’

 

회수대상은 수입일자가 2017년 9월 6일인 제품이다.

식약처는 관할 지방식약청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업체나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