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한국박물관협회, 문화예술품 위험관리 협약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17.09.12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KB손해보험(대표이사 양종희)이 12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한국박물관협회(회장 김쾌정)와 문화예술품의 위험관리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KB손해보험이 12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한국박물관협회(회장 김쾌정)와 문화예술품의 위험관리에 대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KB손해보험 법인마케팅본부장 강성훈 상무(오른쪽)와 한국박물관협회 김쾌정 회장(왼쪽)이 협약 체결 후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KB손해보험>

 

박물관, 미술관에 전시되는 유뮬·미술품은 일반 동산과는 성격이 달라 특화된 위험관리 서비스가 필요하다.

KB손해보험은 협약을 통해 한국박물관협회와 협회사들의 소장품 보험, 각종 전시 및 행사에 특화된 맞춤형 보험과 유물 및 미술품에 대한 전문 보험상품 개발, 건물 리스크 관리 등을 제공한다. 또 한국박물관협회가 진행 예정인 보험공제사업에 대한 노하우를 제공할 예정이다.

KB손해보험 강성훈 상무는 “문화예술품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짐에 따라 이를 안전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보험 서비스 역시 더욱 전문화 되어야 한다”며 “KB손해보험은 한국박물관협회와 보험사 최초의 업무 협약을 통해 문화예술품에 대한 체계화된 전문 위험관리 서비스 제공과 함께 시장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박물관협회는 750여개 회원 박물관·미술관으로 구성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