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오징어땅콩, 연휴·휴가철 매출 쑥쑥
오리온 오징어땅콩, 연휴·휴가철 매출 쑥쑥
  • 김정수 기자
  • 승인 2017.09.12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정수 기자] 오리온 ‘오징어땅콩’ 매출이 연휴, 휴가철에 평상시 대비 각각 59%, 15% 올라 여행 시즌 인기과자로 입지를 다졌다.

 

▲ 오리온 ‘오징어땅콩’ 제품 <사진= 오리온>

 

지난 5월 최장 11일의 황금연휴 기간을 포함한 3주간 일 평균 매출은 직전 3주간의 일 평균 매출보다 59% 상승했다. 또 휴가철인 7~8월에는 월 평균 매출이 1~6월 평균 매출 대비 15% 증가했다.

 

오징어땅콩이 연휴, 휴가철에 인기를 끄는 이유는 남녀노소 모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간식이기 때문이다. 과자 모양이 둥글어 운전할 때 한 입에 먹기 편하다는 장점도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오징어땅콩은 1976년 출시 이후 40년 넘게 여행길의 동반자로 사랑 받아온 스테디셀러”라며 “다가오는 10월 황금연휴에도 오징어땅콩이 각별한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