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7 18:19 (일)
교보생명, 미얀마에 코로나 진단키트 기부...5천명 검사 가능
  • 박문 기자
  • 승인 2021.01.13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박문 기자] 교보생명은 미얀마 보건체육부(MOHS: Ministry of Health & Sports)에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5천 명 분량을 기부했다고 13일 밝혔다.

교보생명이 미얀마 국민들의 코로나 극복을 돕기위해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5천 명 분량을 기부했다. 지난 6일 미얀마 수도 양곤에서 열린 코로나 진단키트 전달식에서 주미얀마 한국대사관 김진수 상무관, 교보생명 윤송철 양곤주재사무소장, 주미얀마 한국대사관 함정한 공사, 미얀마 보건체육부 의학연구소 조탄툰 국장(왼쪽부터) 등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교보생명)
교보생명이 미얀마 국민들의 코로나 극복을 돕기위해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5천 명 분량을 기부했다. 지난 6일 미얀마 수도 양곤에서 열린 코로나 진단키트 전달식에서 주미얀마 한국대사관 김진수 상무관, 교보생명 윤송철 양곤주재사무소장, 주미얀마 한국대사관 함정한 공사, 미얀마 보건체육부 의학연구소 조탄툰 국장(왼쪽부터) 등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교보생명)

수년째 미얀마에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는 교보생명이 미얀마 국민들의 코로나19 극복을 돕기 위한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이뤄졌으며, 전달식은 미얀마 보건당국의 예방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미얀마는 총인구 약 5481만 명(세계 27위)으로 28위인 우리나라(약 5182만 명)와 비슷한 수준이며, 코로나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최근 1천 명 미만으로 둔화됐으나 누적 확진자가 약 13만 명으로 동남아에서는 인도네시아와 필리핀에 이어 세 번째로 많다.

윤송철 교보생명 양곤주재사무소장은 “2017년부터 국경을 넘어 이어져온 교보생명과 미얀마의 두터운 우정을 바탕으로 작은 힘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이번 기부를 준비했다”며 “미얀마의 코로나19 진단 능력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미얀마는 2012년 금융개혁의 일환으로 신규 민영보험사 설립을 허용했다. 2019년 1월부터 본격적인 보험시장 개방을 추진하고 있다. 다수의 글로벌 컨설팅 기관들은 미얀마 생명보험시장이 2028년까지 연평균 40% 성장해 침투율(GDP 대비 수입보험료)은 현재 0.01%에서0.7%까지 수직 상승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