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1 18:40 (수)
이미경 CJ 부회장, '올해의 국제 프로듀서'...美 THR 선정
  • 박우선 기자
  • 승인 2020.10.14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경 CJ 부회장
이미경 CJ 부회장

[우먼컨슈머= 박우선 기자] 이미경 CJ 부회장이 미국 연예매체 할리우드리포터(THR)가 뽑은 '올해의 국제 프로듀서'로 선정됐다. 

THR는 지난 7일 지면 4쪽을 할애해 이미경 부회장이 오사카상을 수상한 '기생충' 프로듀서로 이름을 높였으며 이후 계속 상승세를 타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 부회장이 국내외 엔터테인먼트 산업을 장악하고 있다고도 보도했다.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 K-문화를 알리기 위한 이 부회장의 노력도 조명했다. 

할리우드 리포터는 "매년 전 세계에서 오프라인으로 진행하던 케이콘(한류축제)의 경우 온라인 중계 방식으로 전환하는 등 코로나19 이후의 변화된 대중문화 산업에 대응하기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 부회장은 1993년 드림웍스에 3억달러를 투자한 바 있으며 CJ그룹 계열사 CJ ENM을 설립하는 등 대중문화산업을 이끌었다. 

이 부회장은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가 내년 4월 로스앤젤레스에 개관하는 아카데미 영화박물관 이사회 부의장으로 선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