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2 19:51 (수)
오산에 시민개방형 체육관 건립...시-한국전력 배구단 협약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20.10.07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오산시에 개방형 체육관이 들어선다.

오산변전소 부지에 들어설 체육관 조감도 (오산시 제공)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한국전력 빅스톰 배구단(구단주 김종갑)과 5일 시민의 편의증진 및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개방형 체육관을 건립하기로 했다고 7일 전했다. 체육관은 오산변전소(오산시 가수동 57-3) 옥내화 사업으로 나대지 상태에 있는 부지에 세워진다. 

협약에는 ▲한전 배구단 체육관 설치 ▲체육관 부지 내 비치발리볼장 및 주차장을 조성해 시민에 개방 ▲인근 지역 주차환경 개선 등 시민 편의 증진 ▲오산시민 대상 한전배구단의 홈경기 관람 할인혜택 제공 및 주부·유소년 배구교실 운영 등 지역사회 공헌사업 내용이 담겨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그동안 나대지 상태로 방치되어 있던 오산변전소 잔여부지가 시민들의 편의증진과 여가생활에 기여하는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오산시도 체육관 건립과 관련한 제반사항들에 적극 협조해 협약 내용이 성실히 이행되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