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5 19:02 (토)
삼성전자 노태문 사장의 혁신원칙과 미래전망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20.07.21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 기술 혁신 중요성 강조...언팩 앞두고 "폴더블 폰 선보일 것"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코로나 사태로까지 겹쳐진 뉴노멀 시대 모바일 기술 혁신의 중요도는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지고 있다.

삼성전자 노태문 사장(출처=삼성전자뉴스룸)
삼성전자 노태문 사장(출처=삼성전자뉴스룸)

삼성전자가 다음달 5일(현지시간) 첫 온라인 '갤럭시 언팩' 행사를 앞두고 노태문 사장이 혁신의 원칙과 각오를 밝혔다.

올 초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을 맡은 노 사장은 21일 '넥스트 노멀 시대, 모바일이 나아갈 길'이라는 제목으로 삼성전자 뉴스룸에 기고문을 올렸다.

노 사장은 “우리는 구글, 넷플릭스, 마이크로소프트, 스포티파이 등의 기업들과 활발한 협업을 진행해왔다. 구글과 지속적으로 협력, 영상통화-폴더블 등의 사용 경험을 최적화했으며, 마이크로소프트와 파트너십을 확장해 갤럭시 스마트폰과 윈도우 PC 간에 메시지·사진·일정 등을 실시간으로 공유할 수 있도록 했다. 이제 협력은 Xbox 게이밍 분야로도 확장될 것”이라고 했다.

이어 "삼성전자는 기술을 통한 새로운 소통과 연결 경험, 업무 방식을 제안하기 위해 치열하게 고민해 왔다"며 "그 결과물을 오는 8월 5일, '갤럭시 언팩'에서 보여드리고자 한다"고 했다.

노 사장은 "글로벌 팬데믹 상황에서 더 큰 세상과 연결해주는 기술의 역할은 더욱 중요해졌다"라며 "넥스트 노멀' 시대는 더욱 과감한 혁신을 통해 더 개인화되고 인텔리전트하며 안전한 모바일 기술이 선택받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또 "모바일 기기를 통해 원격으로 근무하고 외부와 소통하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삼성은 연구개발에 꾸준히 투자하고 제품군을 강화해 영상 통화 경험 개선부터 안전한 업무 수행에 대한 지원까지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에 꼭 필요한 기술들을 개선하고 도입했다"라고 덧붙였다.

노 사장은 "폴더블 폰과 같은 새로운 혁신 제품들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며 "다양한 라인업의 갤럭시 5G 제품들을 출시해 5G의 경험을 보다 많은 사람들이 누릴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노 사장은 "업무와 여가, 멀티태스킹 등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에 최적화된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운영 민첩성을 극대화했다"며 "신뢰할 수 있는 모바일 경험과 소비자의 소중한 정보 보호를 위해 프로세서부터 애플리케이션에 이르기까지 다중 계층의 보안 시스템을 제공하는 '녹스' 플랫폼은 전 세계 10억 명의 갤럭시 사용자 정보와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있다"라고 자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