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4 19:39 (토)
'5·18 역사왜곡' 유튜브 영상, 방통심의위 "삭제"
  • 김정수 기자
  • 승인 2020.06.29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조치 안된 영상, 구글에 직접 요청...100건 중 85건 접속차단

[우먼컨슈머= 김정수 기자] 유튜브 채널에 게시된 5.18 민주화운동 역사왜곡 정보 영상 일부가 삭제됐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위원장 강상현, ‘방통심의위’)는 지난해 접속차단 요청을 했지만 조치되지 않았던 유튜브 영상을 소관 플랫폼 사업자인 구글 측에 지난 5월 18일 삭제를 재요청한 결과 총 85건이 삭제됐다고 29일 전했다. 

방통심의위는 "구글(유튜브)은 위원회 결정사항에도 불구하고 명백한 불법정보가 아닌 자율조치에 소극적인 태도를 보였다가 최근 5․18 민주화운동 역사왜곡 및 차별·비하 동영상에 대해 자체 커뮤니티 가이드 정책위반으로 판단하고 삭제해 영상 시청을 불가능하게 했다"고 설명했다.

삭제된 영상은 5.18 민주화운동 당시 광주에 북한 특수부대원이 침투했다거나, 고 김대중 대통령이 폭동을 사주했다는 등 역사적 사실을 왜곡한 내용이 포함돼있었다. 방통심의위는 지난해 심의를 거쳐 구글측에 시정요구인 접속차단을 결정하고 요청한 바있다. 

방통심의위 관계자는 "해외 불법·유해정보 유통을 효과적으로 방지하고, 관련 피해자 구제 및 국내 인터넷 이용자 보호를 위해 향후에도 해외사업자와의 협력관계를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