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2 19:51 (수)
오산시 '스쿨존 어린이교통사고 제로화' 추진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20.06.04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시설 개선 착수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최근 ‘민식이법’(개정 특정범죄 가처벌 등에 관한 법률) 개정으로 스쿨존 내 아동 보행 안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스쿨존 내 어린이교통사고 제로화 정책을 추진한다. 

오산시는 4일 시청 상황실에서  ‘오산시 어린이보호구역 보행안전 확보방안 연구’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사진= 오산시)
오산시는 4일 시청 상황실에서 ‘오산시 어린이보호구역 보행안전 확보방안 연구’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사진= 오산시)

오산시는 4일 시청 상황실에서 시, 경기도, 경기연구원 관계자 등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산시 어린이보호구역 보행안전 확보방안 연구’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시는 경기도의 '2020년 시·군 정책연구 지원' 대상 기관 선정에 따라 연구용역을 진행한다. 어린이보호구역 안전 확보를 위한 교통안전시설 개선이 주된 목표다. 어린이보호구역 내 주차, 정차 제한 방안, 아동 대기공간 마련 등 어린이 보호를 위한 다각도의 개선 내용이 담길 예정이다. 

오산시 관계자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오산시 시정방침의 하나인 「더 든든한 안전도시 구축」실현을 위해 시가 우선 도입추진 할 수 있는 교통서비스 도입 방안 및 교통 시스템 구축 체계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