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9 18:00 (금)
[우먼데이터] SK계열사 부산도시가스, 여직원 1인 연봉 7982만원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20.05.21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보, 전기·가스업계 30곳 여성직원 평균 연봉 조사
삼천리 > 한국전력공사 >서울도시가스 >삼성SDI 순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지난해 국내 전기가스 업계에 재직하는 여성직원들에게 가장 높은 연봉을 지급한 곳은 SK그룹 계열사 중 한 곳인 ‘부산도시가스’로 확인됐다. 동종업계 직원 평균 연봉은 4900만원을 웃도는데, 4830만원 이상을 받는다면 상위 20%에 포함된다고 볼 수 있다. 

본보(우먼컨슈머)는 국내 주요 전기가스 업체 30곳을 대상으로 2019년 여성직원 평균 연봉을 확인했다. 각 기업 사업보고서에 명시된 직원 수와 인건비 등을 파악해 평균 연봉과 월급을 산출했다. 직원 중에는 미등기임원이 포함돼있다. 

전기가스 업체 30곳은 지난해 여성직원 인건비로 5842억 원을 사용했다. 동종 업계 1인당 평균 연봉은 4935만 원으로 월급으로 보면 411만원 수준이다. 연봉 순 중앙값은 4830만원으로 나타났다. 

전기가스 업체 중 여성직원 평균 연봉이 가장 높은 곳은 ‘부산도시가스’로 조사됐다. 지난해 30여명의 여성직원 인건비로 22억 원을 사용했다. 1인당 평균 7982만원, 월급으로 계산하면 655만원을 받았다. 

삼천리에 근무하는 여성직원 또한 1인당 6784만원을 연봉으로 받았다. 지난해 80여명의 여성직원에게 사용된 인건비는 57억 원으로 1인당 월급으로 따지면 565만원이다. 

한국전력공사(한전)의 연봉도 높은 편이었다. 지난해 여성직원 1인에게 평균 6635만원의 연봉을 지급했다. 매월 553만원 수준이다. 

전기 및 가스 업체 여성직원의 2019년 평균 연봉 (우먼컨슈머)

서울도시가스는 지난해 23억 원 상당의 인건비를 여성직원에게 사용했다. 40여명이 넘는 직원은 1인당 연봉으로 6300만원, 월급으로 따지면 525만원을 받았다. 

삼성SDI는 지난해 980억 원을 여성직원 인건비로 지출했다. 1560명에 넘는 여성직원에게 1인당 6274만원씩 지급했다. 월급으로 약 523만원이다.

이어 경동도시가스 6158만 원(월급 513만 원), 7위 한국가스공사 6048만 원(504만 원), 8위 LS산전 5643만 원(470만 원), 9위 인천도시가스 5582만 원(465만 원), 10위 대성에너지 5571만 원(464만 원) 순으로 조사됐다. 이외에도 연봉으로 5000만원 이상을 주는 곳은 지역난방공사5218만 원(435만 원), 현대일렉트릭 5055만 원(421만 원)으로 확인됐다. 

4000만 원대 급여를 주는 곳은 세방전지(4995만 원), 유라테크(4878만 원), 한국단자공업(4830만 원), 한국아트라스비엑스(4498만 원), 파워로직스(4489만 원), 위니아딤채(4420만 원), 효성중공업(4381만 원) 포함해 12곳이었다. 

전기가스 업체 중 여성직원 인건비 규모가 가장 큰 곳은 ‘한국전력공사’였다. 지난해 3215억 원을 지급하며 30곳 전체 인건비의 55% 수준을 보였다. 삼성SDI는 980억 원으로 16.8%, LS산전과 지역난방공사는 각각 3.3%로 높았다. 

이어 ‘패션’업종에 대한 여성직원 연간 보수 분석을 발표한다. 

전기 및 가스업체 2019년 여성직원 연봉 현황 (우먼컨슈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