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5 21:58 (토)
서울시, 안심귀가스카우트·여성안심보안관 재개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20.05.03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서비스, 5월6일부터 재시작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서울시는 6일부터 안심귀가 스카우트 및 여성안심보안관 활동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월부터 중단했던 서비스를 다시 시작하기로 한 것이다. 

서울 여성안심보안관이 공중화장실에 불법카메라 설치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서울 여성안심보안관이 공중화장실에 불법카메라 설치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이 진행 중이나, 시민안전과 관련된 서비스를 장기적으로 중단해서는 안된다는 여론을 감안했다. 

윤희천 여성정책담당관은 “현재도 여전히 코로나19 확산이 중대한 기로에 있다”며 “엄중한 시기임을 고려하여 정부시책에 따른 생활방역 수칙 준수 등 철저한 준비를 통해 시민들께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