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4 18:54 (목)
여경협, 여성가장 창업자금 대출이자 6개월간 전액 면제
  • 박우선 기자
  • 승인 2020.03.26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박우선 기자] 한국여성경제인협회(회장 정윤숙)가 4월부터 6개월 간 여성 가장 창업자금 수혜자의 대출이자를 전액 면제해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국내 소비가 계속 위축되면서 여성 창업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정윤숙 회장 (사진= 여경협)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정윤숙 회장 (사진= 여경협)

여성가장 창업자금 지원사업은 가장이 된 저소득층 여성이 창업을 희망하는 경우 연 2.0% 금리로 최대 1억 원의 점포 임대보증금을 지원해준다. 매년 약 60명의 지원 수혜자를 선정하고 있다. 이번 지원방안으로 수혜자들이 총 3천여만 원의 이자를 면제받게 된다. 

여경협은 “경영난을 겪고 있는 여성가장을 위한 보다 실효성 있는 지원방안으로 이자 면제를 추진했다”면서 “현 상황이 장기화될 경우 추가적인 지원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