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3 21:28 (수)
"코로나19로 경영 어려워" CGV, 극장 35개 당분간 문 닫는다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20.03.26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문화생활을 영위하기위해 소비자들이 자주 찾던 극장 중 한 곳인 CGV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당분간 35개 지점 문을 닫는다. 

CGV는 26일 "코로나19 사태로 경영상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부득이하게 일부 극장의 영업을 중단하게 됐다"고 밝혔다.

영업을 중단하는 극장은 △(서울) 대학로, 명동, 수유, 청담씨네시티, 피카디리1958, 하계 △(경기/인천) 김포풍무, 의정부태흥, 파주문산, 평택소사, 연수역, 인천공항△(대전/충정) 대전가오, 천안, 청주율량, 홍성 △(부산/울산/경남) 센텀시티, 아시아드, 마산, 창원, 울산신천 △(대구/경북) 대구, 대구수성, 대구아카데미, 포항 △(광주/전라) 광주금남로, 광주용봉, 광주하남, 서전주, 전주고사, 전주효자, 목포, 순천 △(강원/제주) 원주, 제주 등이다. 

언급된 극장 대부분 28일부터 영업이 중단된다. 26일 소비자가 예매한 영화티켓은 26일 일괄 취소된다. 

CGV는 "영업 재개 일자는 홈페이지, 모바일을 통해 공지드릴 예정"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