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7 15:08 (화)
장애인·고령자 이용 전동휠체어, 주행 편리성·배터리 성능 제각각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20.02.19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 고령자가 실내외에 이동을 위해 사용하는 전동휠체어는 최근 건강보험 급여 확대 및 관련 제품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제품별로 주행 편리성이나 배터리 성능이 제각각이라 구입하려는 소비자들의 꼼꼼한 확인이 필요하다.  

기사와 관계없음

한국소비자원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장애인과 고령자들이 많이 사용하는 전동휠체어 ㈜거봉(GK11-ECO) △㈜로보메디(RW-300) △㈜아이디에스엘티디(KP-31) △㈜오토복코리아헬스케어(B400 KV Power Wheelchair) △㈜이지무브(P12SXL) △㈜케어라인(나래210)를 대상으로 안전성과 주행 편리성, 배터리 성능 등을 시험·평가했다. 

6개 제품 모두 주행 최대속도, 브레이크 제동에 의한 정지거리, 경사로에서의 안정성 시험에서 「의료기기 기준규격」에 적합했다. 또 허가정보, 사용 시 주의사항 등의 표시항도 「의료기기법」에 부합했다.

(사진= 한국소비자원)
(사진= 한국소비자원)

구체적으로 거봉(GK11-ECO)은 직진 유지성, 회전 후 직진성 등 주행 편리성 평가에 상대적으로 우수했지만 배터리 성능은 보통이었다. 충전시간은 7.5시간으로 타 제품보다 가장 짧았으며 보유기능으로 배터리 잔량표시, 등받이 각도조절, 서스펜션 등이 있었다. 가격은 211만원이다.

로보메디(RW-300)는 직진 유지성, 회전 후 직진성 등 주행 편리성 평가에서 양호했다. 배터리 성능은 상대적으로 우수했고 충전시간은 9시간이었다. 보유기능으로 배터리 잔량표시, 안전손잡이, 발판 각도조절 등이 있었다. 가격은 230만원이다.

아이디에스엘티디(KP-31)는 직진 유지성 평가에서 양호했고 회전 후 직진성은 상대적으로 우수했다. 다만 배터리 성능은 보통이었다. 충전시간은 8.5시간을 평균보다 짧았다. 보유기능으로 배터리 잔량표시, 안전손잡이, 서스펜션 등이 있었다. 가격은 260만원이다.

오토복코리아헬스케어(B400 KV Power Wheelchair)는 직진 유지성 평가에서 상대적으로 우수했고 회전 후 직진성은 양호했다. 배터리 성능은 보통이었다. 충전시간은 10시간으로 가장 길었으며, 보유기능으로 배터리 잔량표시, 시트분리, 등받이 각도조절 등이 있었다. 가격은 230만원이다. 

이지무브(P12SXL)는 직진 유지성, 회전 후 직진성 등이 상대적으로 우수했지만 배터리 성능은 보통이었다. 충전시간은 9시간이며 보유기능으로 배터리 잔량표시, 서스펜션, 보조바퀴 높이조절 등이 있었다. 가격은 224만5천원이었다. 

케어라인(나래210)은 직진 유지성 평가에서 상대적으로 우수했고 회전 후 직진성은 양호했다. 배터리 성능은 보통이었다. 충전시간은 9.5시간이며 보유기능으로 배터리 잔량표시, 안전손잡이, 등받이 각도조절 등이 있었다. 가격은 2백9만원이었다. 

배터리 성능이 보통으로 평가된 업체들은 배터리 품질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비자원에 회신했다. 

소비자원과 식약처는 전동휠체어가 도로교통법상 보행자로 간주되기에 보도 통행해야하며, 다른 보행자와 충돌이나 낙상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선 보행자 수준의 속도로 주행할 것을 사용자에게 당부했다. 

(한국소비자원 제공)
(한국소비자원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