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08:53 (금)
유한킴벌리 ‘라네이처’ 여성청결제, 약국판매 시작 
  • 김정수 기자
  • 승인 2019.11.13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한양행과 콜라보
전 제품, 미국 환경단체 EWG All Green 등급 원료 적용

[우먼컨슈머= 김정수 기자] 국내 여성청결제 시장이 약 500억 원 규모로 평가되는 가운데 유한킴벌리는 드럭스토어에 이어 라네이처 여성청결제를 약국에서도 판매한다고 13일 밝혔다. 

(왼쪽부터) 라네이처 여성청결제 젤, 폼, 물티슈 타입 (사진= 유한킴벌리 제공)
(왼쪽부터) 라네이처 여성청결제 젤, 폼, 물티슈 타입 (사진= 유한킴벌리 제공)

라네이처 여성청결제는 유한킴벌리와 유한양행 협업으로 세상에 나왔다. 이번 약국 판매또한 유한양행과 협력으로 진행됐다. 

유한킴벌리에서 15~40세 여성 300여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57%는 ‘여성청결제를 사용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중 20% 이상은 ‘산뜻함 유지 위해 매일 사용한다’고 했다. 

라네이처 여성청결제는 미국 비영리 환경보호단체 ‘EWG’ 기준 ‘올 그린’ 등급 원료가 적용됐다. 독일 피부과학 연구소인 ‘더마테스트’ 피부자극 테스트에서 ‘엑설런트’ 인증도 받았다. 자연유래 추출물 로즈힙, 히비스커스, 석류가 함유돼 있다. 

라네이처 담당자는 “약국으로 판매 채널이 확장됨으로써, 여성청결제가 어디에서나 만날 수 있는 생활용품으로 자리매김하는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여성들이 보다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