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6 10:54 (월)
여가부 '경력단절여성 사전 예방' 법안, 국회 본회의 통과
  • 박우선 기자
  • 승인 2019.11.01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박우선 기자] 여성가족부(장관 이정옥)는 경력단절여성등의 경제활동 촉진에 관한 기본계획 수립 시 여성의 경력단절 예방에 관한 사항을 포함하도록 하는 ‘경력단절여성 등의 경제활동 촉진법 일부개정법률안’이 지난 31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1일 전했다.

여성가족부는 지난 2017년부터 여성새로일하기센터에서 재직여성 대상 경력개발·노무·고충 상담, 직장적응 및 복귀 지원 등 경력단절예방지원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여가부 제공)
(여가부 제공)

이건정 여성정책국장은 “그간 여성의 경제활동 촉진을 위한 취업지원 정책은 이미 경력이 단절된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상담, 직업훈련, 취업 알선 등 재취업지원 중심이었다”면서 “여성이 경제활동을 지속하기 위해서는 경력단절을 사전에 예방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므로, 경력단절예방서비스를 제공하는 새일센터를 2020년에는 60개소로 확대해 경력단절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여성들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