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8 22:03 (토)
삼성물산, 방글라데시 복합화력 발전소공사 수주 '7,500억 원 규모'
  • 박문 기자
  • 승인 2019.09.30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박문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대표이사 이영호)이 Reliance Bangladesh LNG & Power Limited가 발주한 방글라데시 메그나갓(Meghnaghat)복합화력 발전소 공사를 수주했다고 30일 밝혔다. 

방글라데시 메그나갓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서명식. Reliance Bangladesh LNG & Power Limited의 CEO Mr.Ranjan Lohar와 삼성물산 건설부문 오세철 부사장(플랜트사업부장)이 계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삼성물산 제공)
방글라데시 메그나갓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서명식. Reliance Bangladesh LNG & Power Limited의 CEO Mr.Ranjan Lohar와 삼성물산 건설부문 오세철 부사장(플랜트사업부장)이 계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삼성물산 제공)

삼성물산은 이번 프로젝트의 낙찰통지서(Letter of Award)를 수령했다. 전체 공사금액은 6억 3000만 달러(USD)로, 한화 7500억 원 수준이다. 

삼성물산이 단독 수행한 수주로 총 공사기간은 34개월이다. 2019년 10월 착공해 2022년 7월 준공 예정이다. 

메그나갓 복합화력은 방글라데시 수도인 다카에서 남동쪽으로 약 25km 떨어진 나라얀간지(Narayanganj)시에 가스터빈 2기, 스팀터빈 1기, 배열회수보일러 2기, 변전소를 포함한 718MW급 복합화력 발전소를 건설하는 공사다. 준공 후 산업단지 전력수요 확충 뿐 아니라 수도 다카를 비롯한 인근 지역에 주거용 전력도 공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