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1 12:05 (목)
오비맥주, "음주와 운전, 하나만 하세요"..공모 수상작 전시
  • 김정수 기자
  • 승인 2019.09.09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4일까지, 9호선 주요 5개역에 '음주운전 타파 차량 스티커' 공개

[우먼컨슈머= 김정수 기자] "음주와 운전 중 하나만 선택하세요"..오비맥주(대표 고동우)는 지하철 9호선 주요 5개 역에서 '음주운전 타파 차량 스티커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를 연다고 9일 밝혔다.

지하철 이용객들이 봉은사역에서 음주운전 타파 차량 스티커 공모전 수상작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 오비맥주 제공) 

전시작품은 ‘제2윤창호법(개정 도로교통법)’ 시행 한 달을 맞아 상습적으로 행해지는 음주운전의 폐해를 알리고 위험한 습관을 타파하고자 오비맥주와 도로교통공단이 함께 여는 ‘음주운전 타파 차량 스티커 공모전’ 수상작이다. 공모는 7월 25일부터 8월 21일까지 진행됐으며 총 1191개 차량 스티커 작품 가운데 11개 작품이 선정됐다.

공모전 수상작 (오비맥주 제공)

음주를 상징하는 병따개와 운전을 대표하는 자동차 키를 대비해 ‘딱 하나만 잡으세요’로 표현한 작품을 포함해, ‘한 잔은 괜찮아, 한 잔도 안돼요’, ‘음주운전에 녹색불은 없습니다’, ‘STOP! 한잔 술도 음주운전!’, ‘혈중 알코올 0%만 몰 수 있어요’ 등 음주운전을 경고하는 내용 등이다. 

오비맥주는 전시를 통해 시민들에게 음주운전 근절 메시지를 알린다는 계획이다. 전시는 봉은사역(9월 3일~9월10일)을 시작으로 선정릉역(9월 16일~23일), 종합운동장역(9월 23일~30일), 석촌역(9월 30일~10월 7일), 올림픽공원역(10월 7일~14일)에서 열린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이번 릴레이 전시회를 통해 음주와 운전은 딱 하나만 선택해야 한다는 인식이 널리 확산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내 대표 주류 기업으로서 지속적인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을 실시해 건전음주 문화 정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