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0 18:00 (화)
식음료업계 '프로틴푸드'로 소비자 취향 저격
  • 김정수 기자
  • 승인 2019.08.09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정수 기자] 활동에 필요한 에너지원이자 근육을 만드는 주성분인 영양소 단백질. 최근 단백질 성분이 강화된 식음료에 관심 갖는 소비자들이 증가하는 가운데 식음료업계에서 시리얼, 바(bar) 등 영양간식부터 식사대용식, 타깃 맞춤형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시계방향으로 위) 정식품 ‘그린비아 밸런스 2종’, 오리온 ‘닥터유 단백질바’(아래)동서식품 ‘포스트 라이스앤 프로틴’, 하림 ‘P 플러스 프로틴쉐이크’, 대상웰라이프 ‘뉴케어 액티브’
(시계방향으로 위) 정식품 ‘그린비아 밸런스 2종’, 오리온 ‘닥터유 단백질바’(아래)동서식품 ‘포스트 라이스앤 프로틴’, 하림 ‘P 플러스 프로틴쉐이크’, 대상웰라이프 ‘뉴케어 액티브’

정식품 ‘그린비아 밸런스’ 
정식품이 출시한 ‘그린비아 밸런스’는 식물성 단백질이 함유된 파우치 형태의 간편 영양음료다. 한 팩으로 14종의 비타민 및 무기질을 하루 필요량의 30% 섭취할 수 있다. 식물성 단백질, 베타글루칸, 셀레늄, DHA 등 각종 기능 성분이 포함돼 부족할 수 있는 영양 균형을 채워준다.

‘그린비아 프로틴 밸런스’는 식물성 단백질이 12g 함유돼있어 운동이나 건강관리를 하는 소비자들이 간편하게 단백질을 채울 수 있다. 식이섬유와 칼슘, 칼슘 흡수를 돕는 비타민D도 함유돼 있어 뼈 건강에 도움을 준다. 

정식품 관계자는 “앞으로 단백질 강화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니즈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므로 식물성 단백질을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CJ제일제당 ‘밸런스밀’
CJ제일제당은 통곡물을 주원료로 평소 부족하기 쉬운 단백질을 풍부하게 섭취할 수 있는 분말형 간편 대용식인 ‘밸런스밀’을 출시했다. 귀리, 바나나, 고구마, 견과 등으로 구성돼있으며 용기 안에 물만 부으면 간편하게 한 끼를 해결할 수 있다. 그래놀라와 현미칩 등을 추가해 식감과 든든함을 느낄 수 있게 했다. 

오리온 ‘닥터유 단백질바’
오리온은 계란 2개 분량의 단백질 12g을 담은 ‘닥터유 단백질바’를 통해 스포츠족 눈길을 끌고 있다. 슈퍼푸드인 렌틸콩과 아몬드, 땅콩 등 견과류를 넣어 영양성분을 강화했다. 50g인 제품 한 개만 먹어도 영양소는 물론 포만감을 느낄 수 있게 했다. 

동서식품 ‘포스트 라이스앤 프로틴’
동서식품은 달지 않으면서 고소한 맛과 함께 단백질과 비타민 등 다양한 영양소까지 챙길 수 있는 시리얼 ‘포스트 라이스앤 프로틴’을 선보였다. 단백질을 포함해 하루 필수 영양소를 간편하게 챙길 수 있다. 1회 제공량(30g)에 우유 한 컵(200ml)을 곁들이면 단백질(10.8g)과 함께 칼슘, 철분, 아연 및 9가지 비타민을 한 번에 섭취할 수 있다.

하림 ‘P 플러스 프로틴쉐이크’
하림은 양질의 단백질인 닭가슴살을 맛있으면서도 건강하게 즐길 수 있도록 체중조절용 쉐이크인 ‘P플러스 프로틴쉐이크’를 내놓았다. 제품은 부드러운 맛인 ‘프로틴쉐이크 단호박&고구마’와 고소하고 담백한 ‘프로틴쉐이크 검은콩&곡물’ 등 4종으로 단백질을 비롯한 15종의 비타민과 무기질, 3종의 유산균과 식이섬유 등을 풍부하게 함유했다. 단기간 닭가슴살을 살균·건조해 영양소 파괴를 최소화하는 기술인 드럼드라이 특허 기술을 사용해 영양과 맛을 높였다. 

대상웰라이프 ‘뉴케어 액티브’
대상웰라이프는 중장년층 겨냥해 근손실을 예방, 관리할 수 있는 ‘뉴케어 액티브’를 출시했다. 한국인에게 부족한 단백질 평균량 15g과 함께 19가지 비타민, 미네랄을 함유했다. 근육 합성에 필수 아미노산인 발린, 루신, 이소루신도 하루 권장량 2,000mg을 채울 수 있도록 설계했다. 소비자는 200mL의 소용량 팩으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