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8 20:46 (일)
한샘, '맞벌이 라이프스타일 세미나' 열어
  • 박우선 기자
  • 승인 2019.08.05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박우선 기자] 한샘은 5일 상암사옥에서 맞벌이 부부와 한샘 임직원 등 총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맞벌이 부부 라이프스타일 세미나’를 열었다. 

대구대학교 실내건축디자인학과 정경숙 교수는 맞벌이 가정의 육아, 휴식, 주거환경, 수납 등 실제 생활실태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맞벌이 부부를 위해 인테리어 디자인에도 변화가 필요함을 설명했다.(사진=한샘 제공)
대구대학교 실내건축디자인학과 정경숙 교수는 맞벌이 가정의 육아, 휴식, 주거환경, 수납 등 실제 생활실태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맞벌이 부부를 위해 인테리어 디자인에도 변화가 필요함을 설명했다.(사진=한샘 제공)

이번 세미나는 최근 맞벌이 부부 가정이 급증하는 사회적 변화에 맞춰 부부와 자녀의 행복한 삶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이를 지원하는 인테리어의 역할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세미나에서는 실내건축학과, 아동가족학과, 사회복지학과 등 대학 교수진 5명이 맞벌이 부부의 가정생활 전략, 맞벌이 부부를 위한 인테리어의 역할 등 각각의 주제를 가지고 기조강연 및 연구발표를 진행했다. 

첫 번째 기조 강연에서 인천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송다영 교수는 최근 사회구조의 변화에 따른 맞벌이 가정 구성원의 역할과 관계에 대해 진단했으며 고령화 사회의 진입으로 인한 자녀 독립 이후 부부관계의 중요성에 대해 설명했다.

두 번째 기조 강연에서 대구대학교 실내건축디자인학과 정경숙 교수는 맞벌이 가정의 육아, 휴식, 주거환경, 수납 등 실제 생활실태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맞벌이 부부를 위해 인테리어 디자인에도 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서울대학교 아동가족학과 진미정 교수는 일과 생활의 균형을 위한 맞벌이 부부의 가족생활 전략에 대해 발표한다. ‘맞돌봄’, ‘맞살림’ 등을 위한 부부의 역할분담 방법에 대해 이야기하고 문제해결을 위해 어떻게 소통해야하는지 설명했다. 

연세대학교 아동가족학과 김명순 교수는 자녀를 미래사회 주역으로 육성하기 위한 방법을 발표했다. 맞벌이 가정이 갖고있는 육아 고충에 대해 설명하고 부모, 조부모, 교사 간 육아 원칙 합의와 실천의 중요성을 얘기했다.

연세대학교 실내건축학과 이현수 교수는 맞벌이 가정의 실제 주택 사용 실태와 관련, 가족의 화목, 건강, 성공을 위해 맞벌이 가정의 공간을 어떻게 꾸며야 할지 설명하고 공간별, 상황별 특성을 고려한 물건 수납방법을 설명했다. 

한샘 관계자는 “단순히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것이 아니라 화목한 가정, 건강한 가정, 성공하는 가정이 되도록 지원하는 것이 인테리어의 새로운 역할이라 판단했다. 연구 결과는 한샘리하우스 스타일패키지 등 신제품 개발에 반영되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