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0 22:08 (일)
이재현 CJ회장, “영화 기생충, 문화 국격 높여”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19.07.24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ENM 투자 배급한 영화 기생충,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 이어 국내 관객수 천만 돌파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이재현 CJ회장은 23일 CJ ENM 업무보고 중 영화 ‘기생충’이 이뤄낸 성과에 대해 “전 세계에 한국영화의 위상과 가치를 알리고 문화로 국격을 높였다”며 관련 임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재현 CJ 회장 (사진= CJ 제공)
이재현 CJ 회장 (사진= CJ 제공)

한국영화 최초로 지난 5월 칸 영화제에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기생충’은 지난 22일 국내 10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작품성과 대중성을 함께 인정받았다. 또 203개국에 영화가 판매되면서 역대 한국영화 최다 해외 판매 기록을 수립했으며 프랑스에서는 박스 오피스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CJ ENM은 영화 기생충을 투자 배급했다.

이재현 회장은 “‘문화가 없으면 나라가 없다’는 선대 회장님의 철학에 따라 국격을 높이기 위해 20여년 간 어려움 속에서도 문화 산업에 투자했다”면서 “우리나라 젊은이들의 끼와 열정을 믿고 선택한 판단이 틀리지 않았음을 확신하게 됐다”고 했다.

또 “영화, 음악, 드라마 등 독보적인 콘텐츠를 만드는데 주력해 전 세계인이 일상에서 한국 문화를 즐기게 하는 것이 나의 꿈”이라고도 밝혔다.

한편 CJ는 1995년 드림웍스에 투자를 시작한 이후 칸 영화제에만 총 10편의 영화를 진출시키며 한국 영화를 세계 시장에 알리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봉준호 감독과는 ‘살인의 추억’을 시작으로 ‘설국열차’, ‘기생충’ 등 여러 작품을 함께 해왔다.

영화 기생충 포스터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기생충 포스터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