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10:17 (금)
[사진] 불매운동 동참 선언 노동자 뒤 롯데마트의 '통큰 약속'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19.07.24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마트산업노동조합이 24일 오전 롯데마트 서울역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에 대한 경제보복 조치를 취하고 있는 일본을 규탄하며 일본 제품에 대한 안내를 하지 않기로 결의한 가운데 롯데마트에 걸린 현수막이 눈에 띈다.

롯데마트는 제품 할인과 관련해 '통큰 약속'이라는 문구를 사용했다. 행사를 알리는 현수막 앞쪽에서는 마트노동자들은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 매장 내에서 일본 제품을 철수"를 촉구했다.  

김영주 롯데마트지부 위원장은 이 날 "신동빈 회장이 '롯데는 대한민국 기업'이라고 한 만큼 국민에게 외면받는 일을 멈춰야하며 국민 정서에 맞는 행동을 강행해주길"를 요청했다.

한편 롯데는 한국 자본과 일본 자본이 얽혀 탄생한 기업으로 현재 유니클로, 무인양품, 아사히 맥주 등 일본 기업 관련 한국 내 유통을 맡고있기도 하다. 현 시점에서 가장 난처한 상황에 놓여있는 기업이라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