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1:21 (금)
길원옥 할머니가 부르는 노래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19.03.01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가 2월 28일 서울도시건축센터에서 진행된 <기록 기억 : 일본군 ‘위안부’ 이야기, 다 듣지 못한 말들> 전시회 개관식에서 노래를 불렀다.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서울시와 서울대학교 정진성 연구팀이 발굴한 일본군 '위안부'들의 사료, 사진, 증언 등을 한 데 모아 전시회를 열었다. 오는 3월 20일까지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