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의 고속도로 현장 속 주인공 찾아요”
  • 박문 기자
  • 승인 2019.02.20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70년대 경부고속도로 개통식 카퍼레이드 등 사진 5장 속 어린이 찾아

[우먼컨슈머= 박문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는 오는 6월 30일까지 과거 고속도로 건설현장을 배경으로 촬영된 추억의 사진 속 인물을 찾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한국도로공사 제공)
(한국도로공사 제공)

‘사진 속 주인공을 찾습니다’ 이벤트는 도로공사 창립 50주년을 맞아 고속도로 초창기인 1970~80년대 시대상황이 반영된 추억 사진을 보고 고속도로의 발자취를 돌아보기 위해 마련됐다.

공사가 찾고 있는 사진 속 주인공들은 1970년 7월 7일 대전IC에서 펼쳐진 경부고속도로 전구간 개통식 카퍼레이드 등 총 5장에 찍혀있는 어린이 7명이다. 현재 40~50대의 중장년이 돼있을 것으로 보인다.

도로공사는 이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당시 고속도로가 이들의 삶에 어떤 의미였는지 알아볼 예정이다.

사진 속 주인공에 대한 제보 등은 한국도로공사 50주년 기념사업팀(054-811-1363, beomsu11@ex.co.kr)으로 연락하면 된다. 사진 대조 등 본인 확인 절차 후 인터뷰가 진행되며 사진 속 주인공에게는 소정의 기념품을 제공한다.

김성진 한국도로공사 홍보실장은 “이번 이벤트는 한국도로공사와 고속도로의 50년 역사와 의미를 국민들과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국민들과 함께 소통하는 이벤트를 통해 창립 50주년의 감사의 뜻을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