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겨울철 소외 이웃에 사랑의 성금 1천만원 기탁
  • 박우선 기자
  • 승인 2019.02.12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탄은행과 주사랑공동체에 각각 500만원 전달

[우먼컨슈머= 박우선 기자] KCC(대표 정몽익)는 11일, 서울 노원구에 위치한 밥상공동체복지재단 서울연탄은행과 주사랑공동체를 방문해 각각 성금 5백만원씩을 기탁했다고 12일 밝혔다.

서울연탄은행 후원비 전달(사진=KCC제공)
 서울연탄은행 후원비 전달 (사진= KCC 제공)

이번 성금은 연탄후원이 줄어들고 연탄값이 오르는 상황에서 연탄을 사용하는 빈곤층이 겨울을 따뜻하게 지낼 수 있도록 함과 동시에 유기 영아 지원을 위해 임직원들이 커피머신 앞에 놓인 모금함에 십시일반 기부하며 조성됐다. 
 
KCC 관계자는 “국민소득 4만 달러를 바라보지만 여전히 우리 주위에는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곳이 많다”면서 “KCC가 기부 문화 확산에 작게나마 힘을 보태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기를 전달하며 에너지 및 아동 복지 실현에 일조할 수 있어 기쁘다”고 전했다. 

또 “작은 관심과 정성이 모여 큰 희망으로 함께 나누며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사내에서부터 작은 실천을 통한 기부∙봉사 문화 활성화에 더욱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