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5 12:17 (일)
대전시 "여성이 행복해야 가정이 행복하다"
  • 홍상수 기자
  • 승인 2019.02.08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홍상수 기자] 대전시가 여성이 일하기 좋은 기업환경 조성에 힘쓴 14개 기업을 선정했다.

선정된 기업은 삼주외식산업, 플랜아이, 필한방병원, 다솔, 엠블병원, 더블유여성병원, 성경식품, 중앙백신연구소, 나우리요양병원, 한전원자력연료, 유성한가족병원, 대덕랩코, 도로교통공단 대전운전면허시험장, 광재상사 등이다.

이들 기업은 여성 친화 기업문화를 만들기 위해 여성 전용 휴게실과 수유실을 설치하고 임산부 업무경감제, 출산·육아휴직 등을 적극적으로 도입, 운영 중이다.

여성 친화 기업은 30인 이상 기업 중 여성 근로자가 20% 이상이거나 여성 근로자를 20명 이상 고용한 기업 중에 남녀평등 처우, 모성보호제, 일·가정 양립지원제 도입 여부 등을 평가해 선정한다.

대전시는 여성 친화 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에 양성평등교육 강사를 파견하고 업무환경 개선, 기업홍보 등을 지원한다.

허태정 시장은 "시민이 행복하려면 가정이 행복해야 하고, 가정이 행복하려면 여성이 행복해야 한다"며 "아직도 일과 가정을 병행하는 여성이 많은 만큼 여성이 일하기 좋은 기업문화 조성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