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사무금융노조와 사회연대기금 출연
  • 박문 기자
  • 승인 2018.09.14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박문 기자] KB국민카드(사장 이동철)는 14일 본사에서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위원장 김현정)과 불평등 및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조인식’을 가졌다.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열린 불평등 및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조인식’에서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세번째)과 김현정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왼쪽에서 네번째), 이경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KB국민카드지부장(왼쪽에서 두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국민카드 제공)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열린 불평등 및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조인식’에서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세번째)과 김현정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왼쪽에서 네번째), 이경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KB국민카드지부장(왼쪽에서 두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국민카드 제공)

이번 합의는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소속 85개 사업장 중 카드사로는 최초로 이뤄졌다.

KB국민카드는 2018년분 5억원을 시작으로 2020년까지 3년간 사회연대기금에 출연한다.

사무금융노조는 총 600억 원 규모로 사회연대기금을 조성해 청년 일자리 창출,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등 우리 사회의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이동철 KB국민카드 대표이사는 “사회연대기금을 통해 취약 계층과 나라의 미래인 청년들이 실질적이고 보다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위해 앞으로도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현정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은 “사무금융노조 산하 지부 중 우리나라 카드 산업을 선도하는 KB국민카드와 기금 출연을 합의하게 돼 상당히 고무적”이라며 ”솔선수범한 KB국민카드를 거울 삼아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위한 공익사업을 수행할 사회연대기금에 타 지부 사업장에서도 출연 합의가 계속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