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고래밥’ 모바일 게임된다
  • 김정수 기자
  • 승인 2018.09.14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임펍과 ‘고래밥 게임’ 개발 계약 체결

[우먼컨슈머= 김정수 기자] 오리온 과자 오리온이 모바일 게임으로 소비자에게 다가갈 예정이다.

‘고래밥 캐릭터’ 이미지 (사진= 오리온 제공)
‘고래밥 캐릭터’ 이미지 (사진= 오리온 제공)

오리온은 모바일 게임업체 게임펍과 고래밥 모바일 게임 개발 및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고 게임 개발 협업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가칭 ‘고래밥 게임’은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캐주얼 퍼즐게임으로 개발될 예정이다. 과자 캐릭터가 모바일 게임에 들어가는 것은 국내에서 처음 있는 일이다.

오리온은 그동안 ‘해양생물 종이접기’, ‘톡톡퍼즐’, 고래밥과 대결할 ‘상어밥’을 출시하며 고래밥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을 펼쳐왔다. 그 결과로 고래밥은 월 매출 30억 원대 브랜드로 성장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장수 브랜드 고래밥이 상어밥 출시에 이어 모바일 게임으로 재탄생하며 새로운 변신에 나서고 있다”면서 “장수 제품들에 새로운 생명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캐릭터 등 오리온이 가진 IP(지식재산)를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