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이은 폭염...소형 냉방가전 판매 고공행진
  • 박우선 기자
  • 승인 2018.07.31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비자, 많이 구매한 제품은 '이동식 에어컨'

[우먼컨슈머 박우선 기자] 계란에서 병아리가 부화하고 옥수수가 팝콘이 됐다는 이야기가 나올 만큼 폭염이 이어지고 있다. 서울 기준 한낮 최고 기온은 38도를 웃돈다.

위메프가 8월 1일부터 4일 소형냉방가전 특별 판매를 실시한다 (위메프 제공)
위메프가 8월 1일부터 4일 소형냉방가전 특별 판매를 실시한다 (위메프 제공)

전기세 걱정을 하는 소비자들이 찾은 대안 중 하나는 소형 냉방가전이다. 소비전력이 낮고 공간도 적게 차지한다.

위메프는 7월 12일부터 25일까지 2주간 계절가전 매출을 집계한 결과 “전월 대비 3배 이상 증가했다”고 31일 전했다.

소형 냉방가전인 이동식 에어컨은 1135%, 냉풍기 253%, 에어컨 164%, 선풍기 135%, 써쿨레이터는 116%로 각각 판매가 증가했다.

위메프 맹주민 소형가전팀장은 “계속되는 폭염 가운데 상대적으로 소비전력이 낮은 소형 냉방가전을 찾는 소비자가 급증했다. 작은 공간 냉방에 적합하고 전기료도 적게 나와 1~2인 가구를 중심으로 인기가 많다”며 “습한 무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예고돼 냉풍기와 실외기가 따로 필요 없는 이동식 에어컨의 인기는 당분간 계속 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한편 위메프는 8월 1일부터 4일까지 ‘디지털데이’를 진행한다. 계절가전을 포함한 500여개 디지털·가전 제품을 특가에 판매한다. 행사기간 결제금액에 따라 최대 12%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주요 상품은 △삼성/LG 세탁기(34만5000원~) △삼성/LG TV(26만9000원~) △삼성/LG 냉장고(134만5000원~) △삼성/LG 에어컨(124만9000원~) △라피타 IPL(9만9000원) △브라운 면도기 9280CC(20만5000원) △삼성 노트북(48만9000원~) △LG노트북(37만9000원~) 등이다.
다이슨 무선청소기 V7 플러피, 삼성 SSD T5 500GB, 삼성 아이콘X 2018도 특가에 포함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