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은 KB가 돌볼테니, 엄마, 아빠 맘 편히 일하세요”
  • 박문 기자
  • 승인 2018.05.14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공립 병설 유치원, 돌봄교실 확충 위해 5년간 750억 원 지원

[우먼컨슈머 박문 기자]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이 ‘KB Dream’s Coming Project’를 추진한다.

이 프로젝트는 국민과 우리 사회가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만들기 위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 △사회적 책임 이행 확대 △혁신창업 및 서민금융 지원 등 테마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KB금융그룹과 교육부는 14일 세종시 정부종합청사에서 유아교육 및 초등돌봄 체계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사진= KB금융그룹)
KB금융그룹과 교육부는 14일 세종시 정부종합청사에서 유아교육 및 초등돌봄 체계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사진= KB금융그룹)

KB금융은 14일 세종시 정부종합청사에서 교육부와 유아교육, 초등돌봄 체계 발전을 위해 2022년까지 총 750억 원을 지원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윤종규 KB금융 회장이 참석한 이번 MOU는 KB금융이 정부의 주요 국정 과제인 국공립 유치원 취원율 40% 확대와 온종일 돌봄체계 구축 추진에 동참하는 교육기부 차원에서 마련됐다.

향후 5년간 KB금융은 국공립 병설 유치원 최대 250개 학급, 초등 돌봄교실 1,700여개 신설, 증설을 지원하게 된다. 국공립 유치원은 국공립 취원율 저조지역(20% 미만)을 중심으로 학급을 추가하고, 초등 돌봄교실은 기존 교실을 리모델링해 아이들 눈높이에 맞춘 놀이와 학습을 고려한 입체적인 공간으로 구성할 예정이다.

미취학 아동은 5,000명, 초등생은 35,000명이 추가 혜택을 받을 전망이다. 직장인 아빠, 엄마는 마음 편히 일할 수 있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이번 협약식에서 “교육의 공공성을 강화하여 저출산 문제를 해결할 필요가 있으며 KB금융그룹과의 협력을 통해 범사회적 관심과 지원을 형성해나가겠다”며 “온종일 돌봄 체계 구축을 차질 없이 진행하여 학부모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유아교육 초등·돌봄 환경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윤종규 KB금융 회장은 “대한민국의 미래 세대 육성을 이끄는 교육부와 우리 국민의 생활금융 동반자인 KB금융그룹이 초등 돌봄교실과 국공립 유치원을 획기적으로 증설하는데 함께 힘을 모은다면 자녀 양육으로 인한 경력단절과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