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2 18:31 (화)
오뚜기 '전자레인지 컵라면'에 소비자 눈길
  • 김정수 기자
  • 승인 2018.03.29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정수 기자] 3분 기다리기도 힘들다는 소비자를 위해 오뚜기는 전자레인지 사용이 가능한 컵라면을 내놓았다.

오뚜기는 전자레인지 사용이 가능한 컵라면을 선보였다 (사진= 오뚜기)
오뚜기는 전자레인지 사용이 가능한 컵라면을 선보였다 (사진= 오뚜기)

오뚜기는 지난 2009년 오동통면을 통해 최초로 전자레인지용 종이 용기면을 선보였다.
이어 진라면, 참깨라면, 리얼치즈라면 등 용기면 제품을 전자레인지 겸용 용기로 출시했다.

컵라면에 달걀, 물만두, 햄, 치즈 등을 넣고 전자레인지에 돌리는 SNS 영상에 대한 소비자 반응은 뜨겁다.

진라면 모델 이승훈, 모태범 (사진= 오뚜기)
진라면 모델 이승훈, 모태범 (사진= 오뚜기)

오뚜기 관계자는 “오뚜기 용기면은 단순 종이용기가 아닌 발표 재질의 스마트그린컵”이라고 설명했다.

스마트 그린컵은 탄소발생 저감에 기여하는 친환경 용기로 외면의 발포층이 열손실을 줄여 손으로 잡았을 때 덜 뜨겁고, 내면은 따뜻하다. 현재 모든 오뚜기 제품에 스마트 그린컵이 적용됐다.

최근 출시된 ‘오뚜기 굴진짬뽕’ 용기면 또한 전자레인지 사용이 가능하다.
기존 용기면처럼 뜨거운 물을 붓고 3분 후 먹거나, 끓는 물을 붓고 전자레인지에 1분 40초 조리면 끓인 라면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용기면 7종에 대한 전자레인지용 용기 적용을 완료했다”며 “3월까지 나머지 국물류 용기면도 모두 전자레인지 겸용으로 적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는 오뚜기와 함께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