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봄철 관광객 맞이’ 음식점 위생교육 나서
  • 송준호 기자
  • 승인 2018.03.12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송준호 기자] 완도군과 (사)한국외식업중앙회 완도군지부가 봄철 관광객을 맞이하기 위해 일반음식점 영업자를 대상으로 위생교육에 나섰다.

완도군은 봄철 관광객을 맞이하기 위해 일반음식점을 대상으로 위생교육을 실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사진= 완도군)
완도군은 봄철 관광객을 맞이하기 위해 일반음식점을 대상으로 위생교육을 실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사진= 완도군)

군에 따르면 읍면 순회 위생교육은 3월 5일부터 4월 3일까지 진행된다.
완도군 주요 축제인 청산 슬로걷기축제, 장보고수산물축제, 토요싱싱콘서트 등이 열릴 예정이어서 위생부터 꼼꼼히 챙긴다는 방침이다.

이번 교육은 식품안전관리와 영업자 준수사항, 음식문화개선의 필요성 및 추진방향, 바가지 요금 근절 및 친절‧청결 서비스, 식품위생법 해설과 영업자 세무‧노무교육을 통하여 영업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방향으로 진행됐다. 음식점위생등급제, 전복소스 사용의 필요성을 안내 교육했다.

위생교육과 함께 3월 23일과 4월 3일에는 문화예술의전당과 청산면사무소로 강사를 초청해 고객에게 만족과 감동을 줄 수 있는 친절서비스에 대한 특강을 열 예정이다.

완도군지부 이태연 지부장은 “우리군에서 열리는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우리 외식인들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며 외식인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앞장서 우리군을 찾아오는 관광객에게 만족과 감동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며 외식업 영업자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군은 관광객들의 아침식사로 인한 불편 해소를 위해 아침식사 가능업소에 안내문을 부착하고 홍보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