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신임 사장에 최영무 부사장 내정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18.02.08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삼성화재는 안민수 사장이 사임을 표명함에 따라 8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최영무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 후보로 추천했다.

삼성화재가 신임 사장에 최영무 부사장을 내정했다 (사진= 삼성화재)
삼성화재가 신임 사장에 최영무 부사장을 내정했다 (사진= 삼성화재)

최고경영자 후보군 중 법적 자격요건, 주요 공적, 리더십 등을 종합 평가한 결과다.

삼성화재는 신임 최영무 사장이 회사 내에서 폭넓은 업무 경험과 핵심보직을 맡아 온 역량 있고 검증된 인물이라고 전했다.

최 사장은 1987년 삼성화재 공채로 입사해 영업 지점장을 시작으로 30여 년간 맡은 바 업무에서 우수한 성과를 시현해 왔다. 임원 선임 후에는 인사팀장, 전략영업본부장, 자동차보험본부장 등 주요 보직을 역임하며 차기 경영자 후보로 양성돼 왔다.

신임 최영무 사장은 3월 주주총회를 통해 이사회 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