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풍미 더한 ‘바나나 초코파이情’ 선봬
  • 김정수 기자
  • 승인 2018.01.09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김정수 기자] 오리온이 ‘바나나 초코파이情’을 리뉴얼해 소비자에게 선보인다.

새로워진 바나나 초코파이에는 마쉬멜로우 속 바나나생크림이 들어있다. 품질 수준은 높였지만 가격과 중량은 그대로 유지했다.

오리온 ‘바나나 초코파이情’ 제품 (사진= 오리온)
오리온 ‘바나나 초코파이情’ 제품 (사진= 오리온)

이번 리뉴얼은 오리온이 지난해부터 전사적으로 진행하는 ‘고객의 소리 이해하기’ 캠페인을 통해 수집한 소비자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이뤄졌다. 리뉴얼 이후 실시한 소비자 평가에 따르면 “바나나맛이 풍부하게 느껴진다”, “식감이 폭신하고 부드럽다” 등 기존 제품 대비 선호도가 한층 높아졌다.

바나나 초코파이는 2016년 오리온이 창립 60주년을 기념해 초코파이 탄생 42년 만에 처음으로 내놓은 자매제품이다. 국내에서 가장 많이 소비되는 과일인 바나나를 사용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소비자들에게 더욱 맛있는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리뉴얼을 단행했다”며 “파이 시장에서 바나나 초코파이 바람을 다시 한 번 불러 일으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