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제22회 한국유통대상’ 대통령 표창 수상
  • 박우선 기자
  • 승인 2017.12.07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트너사 동반성장, 소비자에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 제공

[우먼컨슈머 박우선 기자] 위메프가 창업 7년 만에 대통령상을 받는다.

사업성과 개선을 통해 파트너사들의 판로 개척, 매출 신장을 이끌고 소비자 중심 경영을 해온 점이 인정됐다.

위메프(대표 박은상)는 ‘2017년 제22회 한국유통대상’에서 최고상인 대통령 표창을 받는다고 7일 밝혔다. 대통령상은 전체 유통 관련 기업 가운데 최고 평가를 받은 기업에게 수여된다. 올해는 위메프 단독 수상이다.

위메프(대표 박은상)는 ‘2017년 제22회 한국유통대상’에서 최고 상인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 대통령상은 전체 유통 관련 기업 가운데 최고 평가를 받은 기업에게 수여된다. 올해는 위메프 단독 수상이다.

위메프는 2014년 1258억, 2015년 2165억, 2016년 3690억 원으로 지난 3년간 매출액 3배 성장을 이뤘다. 올해는 4조원 안팎의 거래액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사업 초기 1만 4천여 곳이던 파트너사는 2017년 현재, 3만 여곳으로 늘었다. 2014년 45만여 개에 그쳤던 취급 상품 수 또한 2016년 196만여개로 4배 이상 확대됐고, 올 상반기에는 200만개를 돌파했다.

위메프 입점 파트너사 매출액도 동반 성장했다. 이들의 평균 연매출은 2015년 최초 1억 돌파 이후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또 파트너사 지원을 위해 상품판매, 소비자 민원 처리 등에 필요한 교육도 진행하고 있다.

위메프는 특가 서비스로 본원적 경쟁력인 가격에 집중하는 한편 사업 효율화를 통해 확보된 자원을 △고객들이 상품 딜에 안내된 가격 그대로 결제를 하는 ‘옵션가 폐지’ △상품 금액이 최저가가 아니면 차액을 보상하는 ‘최저가보상제’ △서울지역 기준 주말·공휴일을 포함해 당일도착이 가능한 ‘원더배송’ 등 고객 서비스에 적극 투자하고 있다.

파트너사에게 매출 확대와 성공의 기회를, 소비자에게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한국유통대상은 대한상공회의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유통업계 최고 권위의 시상이다. 시상식은 12월 8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