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성재단, 창립 18주년 후원의 밤 연다
  • 김아름내 기자
  • 승인 2017.11.21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30일 저녁, 서울가든호텔 그랜드볼룸 B홀서 진행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한국여성재단(이사장 이혜경)이 11월 30일 저녁 6시 30분, 서울 마포구 도화동 소재 서울가든호텔 그랜드볼룸 B홀에서 창립 18주년 기념 후원의 밤 ‘나눔과 평등을 꿈꾸며 딸들에게 희망을’을 연다.

이혜경 한국여성재단 이사장 (사진= 한국여성재단)
이혜경 한국여성재단 이사장 (사진= 한국여성재단)

창립 18주년 축하 자리에는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 남인순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위원장이 참석할 예정이며 2017년 파트너 기업과 여성단체, 기부자가 함께 성과를 나눌 계획이다. 아카펠라그룹 아카시아가 축하공연을 하며 진행은 진양혜 손범수 한국여성재단 부부홍보대사가 맡는다.

이혜경 재단 이사장은 “여성재단은 여성이 안전한 세상, 사회구성원으로 소외되는 여성들이 없도록 하겠다”며 “후원의 밤을 통해 2017년을 돌아보고 마무리하는 의미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여성재단은 1999년 딸들에게 희망을 이라는 슬로건과 함께 여성을 지원하는 비영리 민간공익재단으로 출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