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세라티, 스포츠 세단 ‘뉴 기블리’ 국내 출시
  • 장은재 기자
  • 승인 2017.10.12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먼컨슈머 장은재 기자] 마세라티가 스포츠 세단 ‘뉴 기블리(New Ghibli)’가 국내 공식 출시했다.

12일 마세라티에 따르면  ‘그란루소(GranLusso)’와 ‘그란스포트(GranSport)’ 두 가지 트림으로 출시된 뉴 기블리는 새로운 전·후면 범퍼 디자인과 라디에이터 그릴 설계를 통해 공기 역학적 효율성을 개선했다.

뉴 기블리 그란루소(New Ghibli GranLusso)'
뉴 기블리 그란루소(New Ghibli GranLusso)'
뉴 기블리 그란스포트(New Ghibli GranSport)'
뉴 기블리 그란스포트(New Ghibli GranSport)'

뉴 기블리는 업그레이드 된 ADAS(Advanced Driving Assistance System)를 탑재하여 운전자에게 보다 안정감 있는 주행 경험을 선사한다. 기존 제공되던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에 차선 유지 어시스트, 액티브 사각지대 어시스트 시스템이 추가했다.

업체측은 "뉴 기블리 S Q4에 탑재된 3.0리터 V6 트윈 터보 엔진은 기존 모델보다 20마력의 출력과 3.1kg·m의 토크가 더해져 최대 430마력 및 59.2kg·m 토크를 나타낸다.  뉴 기블리 S Q4의 최고 속도는 286km/h이며, 정지상태에서 100km/h에 도달하는 시간은 기존 모델보다 0.1초 단축된 4.7초를 기록한다"고 설명했다.

뉴 기블리는 3가지 엔진 라인업(기블리 디젤, 기블리, 기블리 S Q4)으로 판매되며, 가격은 모델에 따라 1억 1,240만원 ~ 1억4,080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