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 행동요령, 미리 확인하세요
  • 장은재 기자
  • 승인 2017.09.10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진 안전 주간(9.11-9.15)동안 지진대비 홍보, 대피훈련 등 실시

[우먼컨슈머 장은재 기자] 정부는 9월11일~15일을 지진 안전 주간으로 정했다. 행정안전부는 이 기간동안 지진에 대한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홍보와 훈련을 실시한다.

2016년 9월12일 지진 당시, 지진 행동요령에 대한 홍보가 부족했고, 잘못된 대피방법으로 인해 부상을 당하는 사례가 있었다.

이에 따라, 행정안전부에서는 지진 안전 주간동안 홍보 및 대피훈련을 실시하고, 영화관 등 주요 공공장소에서 지진 행동요령을 집중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전국 17개 시도 주요 지역에서 160여개 기관이 지진 행동요령과 점검표를 담은 홍보물을 배포한다.
특히, 9월 12일에는 광화문 인근에서 행정안전부 장관(김부겸) 직접 국민들에게 지진 행동요령 등을 안내하고, 국민들의 의견을 들을 예정이다.

또한 온라인에서는 지진 행동요령 문답(퀴즈)을 풀거나 홍보영상을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하는 행사도 진행된다.

'9.12지진'으로 주민들의 불안감이 높은 부산·울산·경북을 포함한 전국 150여개 기관에서는 지진 대피훈련을 실시하여 대피요령과 주변의 대피장소를 알 수 있도록 진행한다.
특히, 교육부 및 시도 교육청은 전국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의 지진에 대한 이해도 증진을 위하여 9.12지진 계기교육기간(9.11.~15.)동안 지진 행동요령 등을 교육할 예정이다.

국립재난안전연구원에서는 최적의 지진 대피정보 제공 방안 마련을 위해 시민과 함께하는 지진대피소 대피실험(9.12~14.)을 실시한다. 서로 다른 대피 정보를 제공한 후 대피 정보의 시인성, 대피 완료 시간과의 상관관계, 인지정도 등을 파악할 계획이다.

아울러, 지진 안전 주간을 전후로 영화관을 비롯한 공항 등 주요 공공장소에서 지진 안전 영상을 상영하여 국민들이 어디서든 쉽게 지진 행동요령을 알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정종제 행정안전부 재난관리실장은 “작년 9.12지진은 지진대비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었다.”라며, “지진 안전주간을 계기로 국민들께서도 지진 발생 시 침착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진 행동요령을 사전에 숙지하여 주시길 당부 드린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