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09:30 (금)
이마트, 프리미엄 즉석밥 시장 출사표
  • 강서구 기자
  • 승인 2011.12.29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가 프리미엄 즉석밥 시장에 도전한다.

 
이마트는 29일 동원과 함께 프리미엄 PL 즉석밥인 ‘이마트 수삼영양밥’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마트는 상품출시를 위해 동원과 함께 6개월간의 사전기획과 ‘이마트 테이스트키친’에서 일반 소비자와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10여차례에 걸친 맛테스트를 거쳐 ‘이마트 수삼영양밥’을 개발했다.
 
이마트수삼영양밥은 국내 최초로 수삼을 첨가하고 은행, 밤 등 국내산 곡물만을 100% 사용했다. 이중필름, 탈산소제 등을 사용해 유통기한도 증대한 고급 즉석밥이다.
 
가격은 이마트 수삼영양밥(210g) 1980원과 210g(2+1) 3950원 2종이다.
 
이마트의 즉석밥 시장 진출은 최근 이 시장이 성장하고 있기 때문.
 
관련업계에 따르면 즉석밥 시장은 2005년 540억 수준에서 2011년 1260억 수준으로 130% 신장했다. 
 
또 건강웰빙 트렌드로 2011년 기준으로 흰밥시장은 30% 신장한 반면 잡곡밥은 61.8% 로 두배 이상 매출 신장율이 높을 정도로 잡곡밥 시장이 크게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조기준 이마트 즉석밥 바이어는 “1~2인 가족 증가와 경기불황으로 인한 내식(內食) 가정 증가로 즉석밥 시장은 매년 두 자리수 이상의 신장을 보이고 있다”며 “이마트는 기존 흰밥시장이외에 앞으로는 웰빙바람으로 시장이 커지고 있는 잡곡밥시장에 다양한 상품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