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해 제보 전에 읽어주세요
  • 신속한 민원처리를 위해 제보자 성명과 연락처를 꼭 기입하시기 바랍니다.
  • 우먼컨슈머는 소비자 제보가 접수되면 해당 업체나 기관 등에 해결을 촉구합니다.
  • 기자를 배정해 취재를 진행합니다. 피해내용을 구체적으로 적거나, 모바일 등으로 사진, 동영상을 메일(womancs@womacs.co.kr)로 보내면 신속한 해결에 도움이 됩니다.
  • 인터넷을 이용하기 힘든 소비자는 전화 02-553-8114로 제보하셔도 됩니다.
  • 제보 시 확실하지 않은 사항이나 단순히 타인의 명예훼손을 야기할 수 있는 내용은 응대가 어려울 수 있습니다.
고발분야를 선택, 버튼을 누르면 글쓰기창이 나타납니다.
IT전자
삼성전자 불매운동하고 싶어요
 노을 
 2018-11-30 13:39:19  |   조회: 45
첨부파일 : -
2014년 12월에 50인치 TV를 구매했습니다.
그런데 몇일 전에 TV를 보고 있는데 갑자기 화면이 퍽 하고 꺼졌습니다.
그래서 인터넷 상의 문제인줄 알고 인터넷 기사를 불렀지만 제품 패널쪽 문제라고 해서
삼성전자 서비스센터에 전화를 했습니다.
기사님이 오셨고 보더니 패널 전체를 다 갈아야 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4년도 안쓴 TV고 이사해서 구입한 거라 옮긴 적도 없는 TV가 게다가
메인 패널이 고장이라니요.
서비스센터에도 하이마트에 가서 따져도 2년 무상기간이 끝나서 유상으로 수리를 해야 한다고 합니다.
그것도 패널이 나간거라 47만원이가 드는데 감가상각 할인에 되어서 37만원가량 든다고 하더군요.
100만원 넘게 준 TV를 4년도 안쓰고 또 40만원 가량의 돈을 주고 수리를 하라니요.
이게 말이나 되는건가요?
안방에 있는 메이커도 아닌 중소기업의 TV는 이사를 3번이나 하고 10년이 다되다는데도
아직도 멀쩡하게 있습니다.
세계 최고의 회사라 자랑하는 삼성이라는 회사가 만든 제품이 4년도 안되서 고장이라니요
이런 말도 안되는 소리가 어디 있을까요?
이름도 없는 무명 메이커보다도 못한 제품 회사가 아닙니까?
전자제품이니 고장이 날 수도 있다고는 하지만 냉장도 세탁기도 아니고 고정시켜 놓고
보는 TV가 고장났다면 엄연히 제품상의 문제가 아닌가요?
제가 10년이상을 썼다면 그럴 수도 있다고 납득이 가겠지만 4년도 안된 TV가 고장이 나고
40만원이나 또 주고 수리를 하라는데 가만 있을 소비자가 있을까요.
무상기간이 2년이라는 것도 말도 안되는 소리라고 생각합니다.
만약 해외에서 이런 경우 삼성전자의 창피 아닌가요?
아니면 내국인들이라 그냥 넘어갈 수 있다고 생각하는건가요?
이렇다면 누가 삼성이라는 회사를 믿고 제품을 구입하겠습니까?
전 평생 삼성이라는 회사 제품을 이용하고 싶지 않네요.
전 도저히 납득이 안가고 화가납니다.
2018-11-30 13:39:19
210.106.209.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20길 15 (태평로1가) 건설회관 608호
  • 대표전화 : 02-720-2114
  • 팩스 : 0504-414-4054
  • 회사명 : (주)이경제홀딩스
  • 제호 : 우먼컨슈머
  • 등록번호 : 서울 아01906
  • 등록일 : 2011-12-23
  • 발행인 : 박문수
  • 편집인 : 장재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우
  • 우먼컨슈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우먼컨슈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ancs@womancs.co.kr
인신위_170915 ND소프트